리드머
스크랩
  • [국외 뉴스] T.I., 고인 된 누나 기리며 장학기금 조성
    rhythmer | 2019-05-09 | 0명이 이 글을 추천하였습니다.




    지난 2
    , 티아이(T.I.)는 자동차 사고로 사랑하는 누나 프레셔스 해리스(Precious Harris)를 잃었다. 사고가 나기 전, 해리스가 평소 앓던 천식 발작을 일으킨 것으로 알려져 주변을 더욱 안타깝게 했다.

     

    티아이는 이 슬픔을 극복하려고 노력하는 동시에 지역사회를 위한 자선사업을 통해 고인이 된 누나를 기리는 중이다.

     

    그는 최근 미국 흑인 대학 재단과 손잡고 프레셔스 채프먼(Precious Chapman) 장학기금을 만들었다.

     

    이번 기금은 대학 학위를 따는데 도움이 필요한 학생 중 선별하여 현금을 제공할 것이라고 한다.

     

    벌써 티에라니 스콧(Tierani Scott)이라는 여성에게 2 5천 달러(한화 2,955만 원)의 장학금도 수여했다. 스콧은 아칸소주 리틀 록의 대학에 다니는 미혼모다.

     

    한편, 티아이는 이전부터 지역사회에 도움이 되는 방안을 모색하고 실행에 옮기는 랩스타 중 한 명으로 잘 알려져 있다.

    0

    스크랩하기

    • Share this article
    • Twitter Facebook
    • Comments
    « PREV LIST NEXT »